여성긴급전화 1366 충남센터
홈으로 > 자료실 > 자료실
 
작성일 : 20-02-14 10:01
경북도, '직원 성추행' 의혹 안동시 사무관 파면 결정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3  

경북도는 여직원을 성추행한 의혹을 받고 있는 안동시 소속 사무관을 파면했다고 13일 밝혔다. 자료사진 매일신문 DB

경북도는 여직원을 성추행한 의혹을 받고 있는 안동시 소속 사무관을 파면했다고 13일 밝혔다.

경북도 등에 따르면 도는 지난 1월 같은 부서 직원 신체 일부를 만지는 등 몇차례 성추행한 혐의를 받는 A 사무관에 대한 징계위원회를 이날 열고 이같이 결정했다.

앞서 안동시는 최근 A씨를 상대로 감사를 벌여 이런 사실을 확인해 직위를 해제하고 경북도에 중징계를 요청했다.

A사무관은 지난 1월 인사이동으로 부임한 부서에 근무하는 여직원을 수차례에 걸쳐 성추행했다. 인사하자며 포옹하고 볼에 입을 맞추거나 수고했다며 엉덩이를 두드리기도 했다. 또 자신의 차량 안에서 여직원에게 결혼생활, 남편과의 만남 등 사생활을 물으면서 손을 만지기도 했다.

피해 여직원은 A사무관의 성추행 사실을 팀장에게 털어놓았고, A사무관은 안동시 감사실 조사에서 모든 사실을 시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혜진 기자 lhj@imaeil.com